Today : 2020-05-27 Wedne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923명 입니다.
당신은 95,054,799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예병일님의 정보
예병일
작성한 전체 노트 글 수 : 3,332
글 수 : 1,781
링크 메모 수 : 3
책 밑줄 긋기 수 : 1,548
'경제노트' 검색
검색
경제노트 카테고리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
기업성공전략
리더십
고객/마케팅
재테크/창업노후전략
트렌드/미래전망
한국경제/세계경제
경제상식
지식 자기계발&리더십 일반글
경제노트 (3190)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1874) 
새해, '문제를 정의하는 것'으로 시작하자
입력 2019-01-02 오후 12:14:51
월간경제노트구독
 
주위에 그런 사람 없었나요? 소위 '무식한데 열심히 하는' 사람. 잘못된 일, 하지 않아도 될 일까지 열심히 하는 사람이죠. 문제가 무엇인지 모르고 잘못된 문제를 열심히 푸는 사람입니다.
제가 생각하는 문제해결능력이란 이렇습니다. '문제를 바르게 인식한 후 적절한 방법을 동원해서 해답을 찾고 그 답을 실행으로 옮기는 능력'입니다. 이를 '문제정의 -> 답안도출 -> 답안실행'의 3단계로 표현하겠습니다. (189쪽)
 
 
 
새해 잘 맞이하셨는지요. 2019년 계획도 세우셨으리라 생각합니다.
 
올 한 해 원하는 결실을 만들어내기 위해서는 '열심히 노력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보다는 먼저 '문제를 정의하는 것'으로 시작하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우리는 '방향'이 바르지 않으면 아무리 열심히 한다 해도 의미가 없다는 것을 잘 압니다. 하지만 막상 일을 할 때는 그걸 간과하기 쉽지요. 바쁘다, 시급하다... 이런 저런 이유는 많습니다.
 
문제해결은 문제를 푸는 것보다 무엇이 문제인지를 아는 것이 훨씬 더 중요합니다.
성과도 목표를 바르게 정의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문제가 무엇인지 바르게 알고 나면 답을 구하는 것은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정보의 세상이니까요.
목표도 마찬가지입니다. 목표를 바르게 정의하고 나면 그것을 달성하는 방법을 찾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그 다음에 남는 것은 '실천'이지요.
 
2019년 한 해는 '나의 문제를 정의하는 것', '나의 목표를 정의하는 것'으로 시작해보시면 좋겠습니다.
 
 
예병일의 경제노트 - 트위터 : @yehbyungil / 페이스북 : www.facebook.com/yehbyungil
입력 2019-01-02 오후 12:14:51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예병일의경제노트 추천정보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17년째 새벽 4시30분 출근하는 추신수
연말에 던져보면 좋은 질문들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