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2-27 Thur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70명 입니다.
당신은 93,737,636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예병일님의 정보
예병일
작성한 전체 노트 글 수 : 3,327
글 수 : 1,776
링크 메모 수 : 3
책 밑줄 긋기 수 : 1,548
'경제노트' 검색
검색
경제노트 카테고리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
기업성공전략
리더십
고객/마케팅
재테크/창업노후전략
트렌드/미래전망
한국경제/세계경제
경제상식
지식 자기계발&리더십 일반글
경제노트 (3185)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1871) 
'클린턴 박스' 손동작
입력 2019-11-07 오후 12:45:46
월간경제노트구독
클린턴 미국 전 대통령은 자신의 동작을 자연스럽게 바꾸고 손동작의 영역을 배 앞의 공간으로 좁힘으로써 허세를 부리는 듯한 인상을 없애고 소통 방식을 개선했다.
말을 할 때 손을 이 박스에서 벗어나지 않게 움직이면 자신감을 더욱 높일 수 있다.(97쪽)
 
말을 하거나 회의를 할 때 단호하면서 적절한 크기의 손동작을 하면 자신감이 느껴집니다. 이런 손동작은 우리나라보다는 서양에서 익숙하게 볼 수 있는 신체언어이지요.
 
전문가들은 큰 손동작이 자신감을 보여주지만 손을 너무 휘젓거나 넓게 움직이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고 조언합니다. 자칫하면 신뢰감을 떨어뜨릴 수 있다는 겁니다.
 
'클린턴 박스'라는 표현이 있습니다. 미국의 대통령을 역임했던 빌 클린턴의 이름에서 나온 말입니다. 클린턴은 정치에 입문한 초기 연설을 할 때 팔을 크게 휘두르는 습관을 가지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런 과장된 몸짓이 청중들에게 '믿지 못할 사람'이라는 인상을 준다는 지적이 있었고, 클린턴은 신체언어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했습니다. 
 
그 때 전문가가 제시한 해결책이 바로 이 '클린턴 박스'입니다. 그는 클린턴에게 팔과 손동작의 범위를 가슴과 배 주변으로 한정시키라고 충고했습니다. 
이 조언을 받아들인 클린턴은 자신의 손동작의 영역을 배 앞의 공간으로 좁혀 허세를 부리는 듯한 인상을 없애 소통 방식을 개선했지요.
 
 
예병일의 경제노트 - 트위터 : @yehbyungil / 페이스북 : www.facebook.com/yehbyungil
입력 2019-11-07 오후 12:45:46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예병일의경제노트 추천정보

비즈델리의 2~4월 강좌를 안내해드립니다.

<컨퍼런스 >
1.'구독경제 비즈니스 2020' 컨퍼런스 (3.13.금)
2.'커머스 혁신 2020' 컨퍼런스 (3.20.금)
3.'모바일 2020' 컨퍼런스 (4.22~24)
 

< 현업 전문가 집중 특강 >
1.하루만에 끝내는 플랫폼 비즈니스 (3.6.금)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뇌와 잠, 그리고 통찰과 창의성
중국경제와 바오류,바오우,포치,포바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