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6-01 Mon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930명 입니다.
당신은 95,153,211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예병일님의 정보
예병일
작성한 전체 노트 글 수 : 3,334
글 수 : 1,783
링크 메모 수 : 3
책 밑줄 긋기 수 : 1,548
'경제노트' 검색
검색
경제노트 카테고리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
기업성공전략
리더십
고객/마케팅
재테크/창업노후전략
트렌드/미래전망
한국경제/세계경제
경제상식
지식 자기계발&리더십 일반글
경제노트 (3192)  개인성공전략/자기관리(1876) 
'준비'만 하다 지나가는 시간...'작은 시작'을
입력 2019-12-04 오전 11:58:21
월간경제노트구독
누구에게나 뭔가를 미뤄본 경험이 있을 겁니다. 새로운 목표에 도전할 때는 어렵고 불가능해 보이는 게 당연합니다. 이것도 준비해야 하고 저것도 대비해야 합니다. 
 
그것 때문에 우리는 ‘조금 더 준비해보고 나서…’라고 우물쭈물하다가 결국 실행을 미루고 맙니다. 미루는 게 옳다고 판단했다면 모를까, 이런 자기 모습이 답답하게 느껴진다면 미루는 시간은 이미 낭비일 뿐입니다.(17쪽)
 
 
 
'지금은 준비하는 중이니까, 아직 계획 단계니까.'
이렇게 말하는 동안 몇 년이 지났다...
 
저자의 이 말에 뜨끔하는 우리의 모습을 봅니다.
무언가를 계획하고 나서 '시작'을 미룰 때, 우리가 주로 대는 '핑계'는 "아직 준비가 덜 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준비할 거리를 만들자면 열 개도 만들 수 있지요. OO도 준비해야 하고, XX도 아직 미진해보이고...
하지만 그래서는 시작하기 힘듭니다. 1년, 2년, 5년이 금세 지나가 버리지요.
 
헬스클럽 등록을 미루는 사람들을 저자가 예로 들었더군요. '아직 운동할 때 쓸 신발이랑 옷을 못 샀어', '어디로 다닐지 고민 중이야'... 이렇게 '준비'를 핑계로 실행을 미루고 있다면, 계획 달성은 어렵습니다. 일단 내가 가지고 있는 옷과 신발을 들고 근처 헬쓰클럽을 방문해보는 '작은 행동'이 우리에게 필요합니다.
 
2019년도 이제 12월로 접어들었습니다.
연초에 세운 계획 중 '준비'만 하면서 아직 '시작'을 하지 않고 있는 것이 있으신지요.
그렇다면 이 12월이 지나가기 전에 '작은 시작'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예병일의 경제노트 - 트위터 : @yehbyungil / 페이스북 : www.facebook.com/yehbyungil
입력 2019-12-04 오전 11:58:21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예병일의경제노트 추천정보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설득, 경고하지 말고 긍정적 결과를 강조하라
데이터의 시대와 추천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