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1-23 Thur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37명 입니다.
당신은 93,162,203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회원가입없이 경제노트를 이메일로 받고 싶으신 분은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뉴스레터 수정/해지
추천인
이름
메일
추천받는 분
이름
메일
인사말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한번에여러명추천하기
지식 자기계발&리더십 일반글
아직 이 일을 하지않았다면,이제는 해야 하지않을까?
입력 2019-07-02 오후 5:39:07
월간경제노트구독
우리가 독립적 기업가를 자처하는지, 큰 조직 안에서 기업가정신을 발휘하는 사내기업가를 자처하는지, 그리고 정부 관료인지 평범한 시민인지는 중요하지 않다. 우리는 피터 드러커의 말처럼 모두에게 골고루 예외 없이 가해지는 특수한 경제적 압박에 맞서 자신에게 3년에 한 번씩은 이런 질문을 던져야 한다.
 
"우리가 아직 이 일을 하지 않았다면, 이제는 해야 하지 않을까?"
위기가 찾아온 후에야 이 질문을 궁리한다는 것이 부끄럽기는 하다. 하지만 현재 상황에서 행복하지 못한 자신을 발견하는 순간은 새로운 대안을 고민하게 만드는 출발점이 되기도 한다.(395쪽)
 
 
 
피파 맘그렌이 쓴 신간을 읽다가 반가운 피터 드러커의 말을 만났습니다.
 
"우리가 아직 이 일을 하지 않았다면, 이제는 해야 하지 않을까?"
 
저자의 말처럼 우리는 위기가 찾아와야 비로소 이 질문을 자신에게 던집니다. 그래도 괜찮습니다. 어려움이 와서 이 질문을 던지면서 새로운 출발을 할 수 있다며 말입니다.
 
7월입니다. 2019년도 정확히 절반이 지났습니다.
위기가 온게 아닌 경제노트 가족도, 한 해의 절반이 지난 지금 드러커의 이 질문을 던져보시면 좋겠습니다.
 
"우리가 아직 이 일을 하지 않았다면, 이제는 해야 하지 않을까?"
 
 
 
예병일의 경제노트 - 트위터 : @yehbyungil / 페이스북 : www.facebook.com/yehbyungil
입력 2019-07-02 오후 5:39:07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예병일의경제노트 추천정보
* '모바일 2020' 컨퍼런스가 2월26일(수)~28일(금) 개최됩니다.
많은 관심 바랍니다.

-1DAY: 서비스 전략 (2.26.수)
-2DAY: 디자인 전략 (2.27.목)
-3DAY: 마케팅 전략 (2.28.금)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SK텔레콤, 인공지능(AI) 누구에 레시피기능 추가
"누구냐 넌?"...공유공간 사고 안전할까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