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3-31 Tue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86명 입니다.
당신은 94,231,688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회원가입없이 경제노트를 이메일로 받고 싶으신 분은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뉴스레터 수정/해지
추천인
이름
메일
추천받는 분
이름
메일
인사말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한번에여러명추천하기
이야기 사는이야기 일반글
한 자,
입력 2020-02-09 오전 10:43:42
월간경제노트구독
어두우며 질펀한 곶감같은 내가 한쪽이 얼어, 바닥에 대고 굳은듯, 미동않고 무감각을 쌓앗다
마음이, 춥지도 떨리지도 읺아, 걸음의 뒤편만이, 등에 못열린 길의 흔적을 뚝 뚝,,
어릴 때, 작은 가슴에 두렵고 크게 지났던 길을,,,우둑히 떠올린다,
저편이 안보여, 편하기도 하고, 우거진 산새를 따라간 시선에,,,,자디잔 가지 흔들림,
오래 묵은 짚더미 바닥을 퍼억하고 발로 짚어,  한숨울 들여쉰다,
묵은, 흔들린, 퍼석한, 내가, 쓰리고 작은 용암을 품어, 자지러듯 기지개,,
 그리고,, 벅찬 높이의 산도 보고, 고개 옆길 발걸음도, 저편 두려움지난 마을의 정취도 기억하고,,,
 그렇게,,,,각도기 눈금 한자가, 빗장 사라진다,,
입력 2020-02-09 오전 10:43:42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이전글이 없습니다.
어제와,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