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3-29 Sun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86명 입니다.
당신은 94,210,341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회원가입없이 경제노트를 이메일로 받고 싶으신 분은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뉴스레터 수정/해지
추천인
이름
메일
추천받는 분
이름
메일
인사말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한번에여러명추천하기
피플 정치인기타 링크메모
안철수 “한국에 ‘스티브 잡스’ 이미 있다”
입력 2010-02-22 오후 1:09:46
월간경제노트구독
안철수 “한국에 ‘스티브 잡스’ 이미 있다”
출처 : 노컨뉴스
입력 2010-02-22 오후 1:09:46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6)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강미경

0

0
얼마전에 회사에서 안철수교수님을 초청해서 한시간 가량 귀한 말씀 들은적 있었습니다. 같은 말씀하셨습니다. 아주 공감했고, 나중엔 가슴이 뜨거워졌더랬지요.
대기업 임원들 앞에서 이런 강의하면 바보취급 받는 느낌도 든다는 말씀도 잊지 않으셨고 그들을 설득시키는데 앞장서 달라 당부하시는데...
어쩐지 현실이 너무 암울하다는 직감이 훅---
[2010-04-18 오전 11:07:40]

0
이덧글에답글달기
오준희

0

0
좋은 기사 잘 봤습니다. ^^ [2010-02-22 오후 7:57:36]

0
이덧글에답글달기
진영대

1

0
저도 이 인터뷰 아침에 재미있게 읽었네요
요즘 스마트폰 시장을 보면서 마땅한 어휘가 머리 속에서 맴돌더니
'비지니스 모델'의 싸움이라는 설명에 아하! 했네요
'수평적인 네트워크'라는 표현을 사용한다는 것도 알게 되었구요
HW적인 경쟁력을 계속 가지고 갈 수 있고, 지배적인 시장장악을 할 수만 있다면
HW를 계속 밀고 가는 것도 나쁜 것만은 아닐거라는 생각도 하면서
손쉽게 돈버는 그들의 수완이 부럽기도 합니다.
안철수님같은 분들이 계신것에 조금 위안을 가집니다 [2010-02-22 오후 6:20:55]

3
답글열기
이덧글에답글달기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엮인글(트랙백) 쓰기 주소 : http://note.econote.co.kr/tb/ssoir/61413    
덧글(6)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황홀한 글감옥 - 조정래 작가생활 40년 자전에세이
긍정과 부정은 항상 절반씩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