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2-19 Wedne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56명 입니다.
당신은 93,617,242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로그인 |
회원가입없이 경제노트를 이메일로 받고 싶으신 분은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뉴스레터 수정/해지
추천인
이름
메일
추천받는 분
이름
메일
인사말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한번에여러명추천하기
연예오락 음악 일반글
대구시향 제366회 정기연주회 감상후기
입력 2010-05-22 오전 8:27:43
월간경제노트구독

대구시향 제366회 정기연주회 감상후기

(2010.5.20 대구문예회관)

 

벌써 여름과 같은 무더위가 한낮동안 땀을 흘리도록 만들어버린 날의 저녁이었습니다. 레파토리와 협연자(김남윤 바이올린)가 모두 괜찮아 내심 기대하고 있던 연주회 날이었습니다. 하루 동안 일에 지친 몸을 이끌고 연주회장을 찾았습니다. 지난번 대구시향의 바그너 연주가 나름 만족스러웠기 때문에 오늘연주가 어떨지에 대해서 약간 기대 반 걱정 반이었습니다.

 

첫 번째 모차르트 서곡 연주부터 시장되었습니다. 역시 모차르트나 베토벤은 거의 대부분 연주회가 그렇듯이 만족스런 연주를 듣기가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이날 모차르트 연주도 특별한 특성과 만족감이 약간 부족한 연주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모차르트 특성이 확실히 느껴질 수 있는 연주 아니면 모차르트곡의 특성을 확실히 벗어난 새로운 연주를 통해 혁신적인 연주느낌을 주거나 해주면 좋겠는데, 이날 연주는 중후하고 엄숙한 연주로 약간 치우쳤던 것 같습니다. 그러나 소리가 그러한 중후함과 엄숙함과 묵직함을 완벽히 표현했으면 좋았겠지만 소리가 무언가에 막혀있고 억제된 듯 한 부조화스럼과 억압적인 느낌을 받아서 보통의 연주였습니다. 현악부분에서 약간 부족함이 느껴지는 듯했습니다.

 

두 번째 곡은 김남윤이 협연하는 브루흐 바이올린 협주곡입니다. 우선 훌륭한 명곡을 협연곡으로 선택하고, 대구까지 내려와준 명연주자에게 감사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무척 유명한 곡이기에 기대를 많이 하기도 했습니다. 이날 연주자는 파란색 원피스를 입고 짧은 단발머리를 하고 나왔습니다. 나이가 꽤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런 곡을 협연하러 나왔다는 것이 대단하게도 생각되었습니다.

이날 연주는 1,2악장은 무척 안정적으로 연주해주었던것 같습니다. 신예연주자나 장영주같은 젊은 연주가들이 이곡을 가지고 장난치듯 완벽히 연주해내는 모습을 영상이나 소리로 들었던 것에 비교한다면 약간 불만족함을 느끼기도 하겠지만 나름 최선의 연주를 들려주셨다고 생각 들었습니다. 3악장에 들어가서는 빠른 연주기교가 필요하고 제일 하이라이트의 부분이었는데, 1,2악장의 안정감이 약간 흐트러지는 듯했지만, 연주자는 나름의 안정감을 유지하며 곡을 끝까지 잘 연주해내었습니다. 오케스트라 반주도 아까 모차르트 서곡연주때처럼 약간 불만족스럽게 느껴졌습니다.

 

휴식 후에 전람회의 그림 연주가 있었습니다. 오늘 연주회중 가장 만족스럽고 그리고 훌륭했던 연주가 아닌가 합니다. 이날 이곡연주는 훌륭했고 만족스러웠다 말하고 싶습니다. 또한 좋았던 것은 연주회 내내 극장 옆면에 프로젝터 화면으로 전람회의 그림해설과 실제 당시 그림들인 듯 한 영상을 동영상식으로 보여주고 해설해주어 완벽한 감상을 도와준 것 같았습니다. 특히 금관연주와 관악연주가 훌륭했고 만족스러웠습니다. 현악부분의 연주도 전반부곡들고 달리 나름 완벽스럼과 만족감을 주었는데, 곡들의 특성상 만족감이 다르게 전달되는 것인가(?)라는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아무튼 만족스런 연주를 후반부에서 듣게 되었습니다.

이러저러한 묘사장면들의 연주에서 소리의 강력함과 연주의 자신감이 돋보였습니다. 특히 곡의 종반으로 갈수록 점점 더 강력하고 뿜어내는 듯 한 소리의 울림이 잘 진행되나갔습니다. 종합해서 무척 좋았던 연주였다고 하고 싶습니다.

 

앙코르로는 전람회의 그림 연주중 일부를 다시 연주해주었습니다. 자신감에찬 신나고 음악을 즐기는 연주자의 활기찬 연주를 해주었습니다.

 

대구 2011세계육상선수권대회 실사단외국인들이 와서 연주를 단체로 듣는 것 같았는데, 끝나고 나오면서 1층 로비에서 그들의 얼굴표정이 만족스러워보였고, 저의 생각도 오늘 전람회의 그림 저 정도면 대구의 인상을 좋게 만들기에 부족하진 않았겠단 생각이 들어 안심이 되었습니다.

======================연주곡=====================

 

 

 

○ Wolfgang Amadeus Mozart - Overture "The Impresario" KV486

모차르트 (1756~1791) - “극장 지배인” 서곡 KV 486

 

○ Max Bruch - Concerto for Violin & Orchestra No.2 in D minor, Op.44

브루흐 (1838~1920) - 바이올린 협주곡 제2번 라단조, 작품44

I. Adagio ma non troppo

II. Recitativo ; Allegro moderato

III. Finale ; Allegro molto

 

Intermission ……………………………………………………………………………………………

 

○ Modest Petrovich Mussorgsky - Suite "Pictures at an Exhibition"

무소르그스키 (1839~1881) - 모음곡 “전람회의 그림”

I. Gomus(난쟁이)

II. Il Vecchio castello (고성)

III. Tuilerien:Dispute denfants apres jeux (튜일레리 궁, 어린이들의 다툼)

IV. Bydlo (우차)

V. Ballet de poussins leurs coques (계란속의 병아리춤)

VI. Samuel Goldenberg et Schmuyle (사무엘 골덴베르그와 슈밀레)

VII. Limoges. le marche (리모즈의 시장)

VIII. Gatacombae-Sepulchrum romanus (카타콤베)

IX. La cabane sur des pattes de poule (바바야가의 오두막집)

X. Le grande porte de kiev (키에프의 큰 성문)

 

입력 2010-05-22 오전 8:27:43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1)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이민희

0

0
감상후기 잘 보고 갑니다. 클래식FM 들으며 글쓰고 있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10-05-24 오전 8:39:32]

0
이덧글에답글달기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엮인글(트랙백) 쓰기 주소 : http://note.econote.co.kr/tb/hufsbook/65098    
덧글(1)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브루크너8번, 리하르트슈트라우스 장미의기사, 말러9번1악..
<차이콥스키바이올린협주곡>감상후기 ,NHK심포니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1:1문의하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예병일    전화: 02-566-7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