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19-12-11 Wednesday
홈 현재 경제노트 가족은 395,806명 입니다.
당신은 92,561,865번째 방문객 입니다.
경제노트 서가 가족이 쓰는 노트 책밑줄긋기 독서모임 따뜻한학교
로그인 | 회원가입
회원가입없이 경제노트를 이메일로 받고 싶으신 분은 이름과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뉴스레터 수정/해지
추천인
이름
메일
추천받는 분
이름
메일
인사말
개인정보 수집및 이용 안내에 동의
(확인하기)
한번에여러명추천하기
연예오락 음악 일반글
청명한 음악, 맑음,순결,淸한 음악
입력 2010-07-17 오후 12:10:25
월간경제노트구독
 

바흐의 평균율 클라비어 곡집을 이야기할 때 우리들은 이 음악을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까?


그냥 대위법의 선구자인 바흐가 만든 피아노 변주곡집이라고 말할까?


그냥 기술적인 음악학적으로 말해지는 평균율의 정의를 벗어나 우리가 이 음악을 감상하게 되는 청자의 입장에서, 음악애호가의 입장에서, 일반 청취자의 입장에서 이 음악을 정의할 때 우리각자는 어떤 평가를 내릴 수 있을까?


 아마도 적지 않은 평자들의 이야기가 위에 적어놓은 제목의 '청명한 음악, 맑음, 순결,淸한 음악'이라고 적잖이 답할 것 같다.


 물론 각자 취향과 생각에 따라 다양한 응답과 태도가 나올 수 있겠지만, 평균율을 듣고 있으면 우리는 맑고 깨끗하고 행복하고 산뜻함을 느끼게 될 수밖에 없는 것 같다.


맑음 뒤에 조용한 우울과, 삶의 관조와 생각의 음악도 섞여있기는 하지만, 평균율은 무엇보다.


우리의 생활속에서 일상속의 분주함과 다사로움을 벗어나 조용한 세상의 평화와 조용한 맑음과 소리자체의 울림을 우리들에게 들려준다.


 특히 피아노곡보다 하프시코드연주를 애청하는데, 그 이유는 바로 이곡과 잘 어울리는 맑은 소리의 울림 때문이다.


청아하고 단아한 맑고 단호한 우아하고 청청한 쳄발로의 소리로 평균율을 듣고 있는 것, 이게 바로 인생지락이라고 말하고 싶다.

 

 이글을 읽는 분 중에 혹시 평균율을 아직 모른다면 빨리 들어보시길 권해드린다.


모든 세상 사람들이 평균율을 듣고 즐기고 맑고 청아함을 애호하게 되는 그날, 바로 이 지상이 천국이 되는 날이 되지 않을까란 상상을 해본다.

입력 2010-07-17 오후 12:10:25
트위터에 담기 스크랩하기 내모임에담기 이메일추천하기 인쇄하기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예병일의경제노트 노트지기 덧글
덧글 달기
덧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엮인글(트랙백) 쓰기 주소 : http://note.econote.co.kr/tb/hufsbook/66945    
덧글(0) 스크랩(0) 이 노트 글을...
"Eroica" Klemperer, Otto Philharmonia Orchestra
베토벤 : 바이올린 협주곡 감상후기(아라벨라 스타인바허, ..
노트 목록으로 이동
필자 예병일 소개 경제노트 소개 에디터보기 1:1문의하기 이용약관 개인정보 취급방침
예병일의 경제노트    대표자: 예병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조영동 팀장    전화: 02-566-7616   팩스: 02-566-7619